제재 이틀 만에…“北에 90억 인도적 지원”
국제 [채널A] 2017-09-14 19:18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동영상faq

문재인 대통령이 6차 핵실험 직후 내놓은 말은 '북한을 완전한 고립시키겠다'는 것이었습니다.

그로부터 열흘쯤 지났습니다.

우리 정부는 북한에 국제기구를 통해 90억 원을 지원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김설혜 기자입니다.

[리포트]
정부가 검토 중인 대북 인도적 지원금은 800만 달러, 우리 돈 90억 원 규모입니다.

지원 대상은 북한의 아동과 임산부로, WFP, 세계식량계획의 영양 강화 사업에 450만 달러, 유니세프의 필수의약품 사업 등에 350만 달러를 각각 지원합니다.

[조준혁 / 외교부 대변인]
"대북 인도적 지원은 정치·군사적 상황과 분리하여 추진한다는 입장을 견지해 왔기 때문에…"

이를 두고 국제 사회의 대북 압박 기조에 역행하는 것이라는 지적이 나옵니다.

특히 유엔 제재 결의가 나온지 이틀 만에 지원 방침을 밝힌 건 시기상조라는 평가입니다.

야당은 당장 반발했고,

[전희경 / 자유한국당 대변인]
"국민의 귀를 의심케 하는 계획이자, 국민의 억장을 무너뜨리는 계획입니다."

[안철수 / 국민의당 대표]
"시기가 지금이어야 하는가에 대해서는 의문이 남습니다."

일본도 불쾌감을 드러냈습니다.

[스가 요시히데 / 일본 관방장관]
"북한에 대한 (국제 사회의) 압력을 훼손하는 행동은 피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시기와 지원 내용 모두 부적절하다는 비판이 나오는 가운데,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는 오늘도 "대화를 통한 평화적 해결이 최선의 대안"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채널A 뉴스 김설혜입니다.

김설혜 기자 sulhye87@donga.com
영상취재: 이성훈 조승현
영상편집: 최동훈
그래픽: 안규태




 
오늘의 날씨 [날씨]‘소설’ 큰 추위 없어…전국 곳곳 비소식
지역별 채널번호 경기 구리/하남/여주 Ch. 17
채널A 대표전화번호 02)2020-3100
공지사항 +
(주)채널에이 대표이사: 김재호 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계천로 1 (03187) 대표전화: (02)2020-3114 시청자상담실: (02)2020-3100
사업자등록번호: 101-86-62787 부가통신사업신고: 022357호 통신판매업신고: 제2012-서울종로-0195호
이동 이동
제재 이틀 만에…“北에 90억 인도적 지원”
제재 이틀 만에…“北에 90억 인도적 지원”  
<p></p> <center><div id="video_0" class=""></div><script>video_player('video_0','000000500355');</script></center> <div>문재인 대통령이 6차 핵실험 직후 내놓은 말은 '북한을 완전한 고립시키겠다'는 것이었습니다. <br> <br>그로부터 열흘쯤 지났습니다. <br><br>우리 정부는 북한에 국제기구를 통해 90억 원을 지원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br> <br>김설혜 기자입니다. <br><br>[리포트]<br>정부가 검토 중인 대북 인도적 지원금은 800만 달러, 우리 돈 90억 원 규모입니다. <br> <br>지원 대상은 북한의 아동과 임산부로, WFP, 세계식량계획의 영양 강화 사업에 450만 달러, 유니세프의 필수의약품 사업 등에 350만 달러를 각각 지원합니다. <br> <br>[조준혁 / 외교부 대변인] <br>"대북 인도적 지원은 정치·군사적 상황과 분리하여 추진한다는 입장을 견지해 왔기 때문에…" <br> <br>이를 두고 국제 사회의 대북 압박 기조에 역행하는 것이라는 지적이 나옵니다. <br> <br>특히 유엔 제재 결의가 나온지 이틀 만에 지원 방침을 밝힌 건 시기상조라는 평가입니다. <br> <br>야당은 당장 반발했고, <br> <br>[전희경 / 자유한국당 대변인] <br>"국민의 귀를 의심케 하는 계획이자, 국민의 억장을 무너뜨리는 계획입니다." <br> <br>[안철수 / 국민의당 대표] <br>"시기가 지금이어야 하는가에 대해서는 의문이 남습니다." <br> <br>일본도 불쾌감을 드러냈습니다. <br> <br>[스가 요시히데 / 일본 관방장관] <br>"북한에 대한 (국제 사회의) 압력을 훼손하는 행동은 피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br> <br>시기와 지원 내용 모두 부적절하다는 비판이 나오는 가운데,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는 오늘도 "대화를 통한 평화적 해결이 최선의 대안"이라고 강조했습니다. <br> <br>채널A 뉴스 김설혜입니다. <br> <br>김설혜 기자 sulhye87@donga.com <br>영상취재: 이성훈 조승현 <br>영상편집: 최동훈 <br>그래픽: 안규태</di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