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가상화폐 4번 해킹…12배 챙겼다
정치 [채널A] 2017-12-16 19:25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동영상faq

지난 4월부터 네 차례에 걸쳐 벌어진 국내 가상화폐 거래소 해킹 사건이 모두 북한 소행으로 드러났습니다.

당시 76억 원 상당의 가상화폐를 빼돌렸는데, 현재 가치로 환산하면 900억 원에 이릅니다.

김설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지난 6월, 국내 최대 가상화폐 거래소 '빗썸' 이용자 3만 6천여 명의 개인 정보 유출 직후 해킹 절도 사건도 잇따랐습니다.

[한모 씨 / 해킹 피해자]
제 가상화폐를 자기들이 로그인한 상태에서 팔아서 비트코인을 사고 자기들 전자지갑에 송금을 한거죠. (피해금은) 1600만원이요.

그런데 이 사건 배후가 북한으로 밝혀졌습니다.

국가정보원 관계자는 "올해 4차례의 가상화폐거래소 해킹이 모두 북한 소행이라는 증거를 확보해 검찰에 넘겼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북한이 'SNS 미인계'를 해킹에 활용한 사실도 확인됐습니다.

미모의 전문직 여성을 가장해 거래소 측에 입사지원서를 보낸 뒤, 이력서 파일에 심어진 악성코드로 개인 정보 등을 빼내는 수법입니다.

이런 식으로 북한이 빼돌린 가상화폐는 당시 76억 원 규모.

현재 거래가로는 900억 원에 이릅니다.

[유동열 / 자유민주연구원장]
최근에 사이버 외화벌이에 치중하는 이유가 국제적 제재가 심화되다 보니 마땅히 외화벌이 수단이 없어요.

가상화폐 광풍를 노린 북한의 해킹이 늘어나고 있는 만큼 보안 대책이 시급합니다.

채널A 뉴스 김설혜입니다.

sulhye87@donga.com
영상편집: 오영롱
그래픽: 김승욱 양다은


네이버 홈에서 [채널A] 채널 구독하기 '채널A'를 구독하고 이벤트에 참여하시면 푸짐한 선물을 드립니다!



오늘의 날씨 [날씨]내륙 맑고 한낮 선선…수능 한파 없어
지역별 채널번호 경기 구리/하남/여주 Ch. 17
채널A 대표전화번호 02)2020-3100
공지사항 +
(주)채널에이 대표이사: 김재호 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계천로 1 (03187) 대표전화: (02)2020-3114 시청자상담실: (02)2020-3100
사업자등록번호: 101-86-62787 부가통신사업신고: 022357호 통신판매업신고: 제2012-서울종로-0195호
이동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