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 ‘황금 개’ 뜯어먹은 범인 누구였을까?
사회 [채널A] 2018-09-12 19:37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동영상faq

충북 괴산군이 벼를 활용해 만든 대형 논그림입니다.

지역 명물인데요. 그런데 이 그림이 엉망이 됐습니다.

범인은 누구였을까요.

김태영 기자입니다.

[리포트]
거대한 논 한가운데 황금빛 개 한 마리가 수놓아져 있습니다.

5천400여㎡ 넓이의 논을 도화지 삼아 색깔이 다른 유색 벼로 조성한 논그림입니다.

10년 전 괴산군청이 유기농업을 홍보하기 위해 시작했는데, 다양한 색깔로 조성한 초대형 그림이 입소문을 타며 지역을 대표하는 명물이 됐습니다.

올해 주제는 무술년 황금 개띠 해를 기념한 황금 개.

그런데 개 허리와 몸통 부분 군데군데가 볼썽 사납게 뜯겨 나갔습니다.

"제가 서 있는 곳은 황금 개 몸통 부분인데요.

벼 대부분은 태풍을 맞은 듯 누웠습니다.

또 가을을 앞두고 달려 있어야 할 이삭도 떨어져 못 쓰게 됐습니다."

그림을 훼손한 범인을 찾던 군청 측은 논바닥에서 고라니 떼의 발자국을 발견했습니다.

근처 야산에서 먹을 것을 찾다 논으로 들어와 먼저 익은 유색벼를 짓밟고 먹어 치운 것으로 추정됩니다.

유색 벼 논이 야생동물 피해를 본 건 이번이 처음입니다.

[지역 주민]
"굉장히 안타깝죠. 굉장히 아름답게 조성을 해놓았는데 짐승들이 와서 뜯어먹었는지 많이 망가져 있는 거 보니까…"

괴산군은 수확철이 곧 다가오는 만큼 그림 복원이 사실상 어렵다고 보고, 추석 이후 거둬들이기로 했습니다.

채널 A 뉴스 김태영입니다.

live@donga.com
영상취재: 박영래 신중식(스마트리포터)
영상편집: 손진석


네이버 홈에서 [채널A] 채널 구독하기 '채널A'를 구독하고 이벤트에 참여하시면 푸짐한 선물을 드립니다!



오늘의 날씨 [날씨]내일 미세먼지 농도 전 권역 ‘보통’~‘좋음’
지역별 채널번호 경기 구리/하남/여주 Ch. 17
채널A 대표전화번호 02)2020-3100
공지사항 +
(주)채널에이 대표이사: 김재호 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계천로 1 (03187) 대표전화: (02)2020-3114 시청자상담실: (02)2020-3100
사업자등록번호: 101-86-62787 부가통신사업신고: 022357호 통신판매업신고: 제2012-서울종로-0195호
이동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