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A ‘도시어부’ 샘 해밍턴 VS 샘 오취리, 은밀한 신경전
사회 [채널A] 2018-10-11 11:56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11일 밤 11시 방송되는 채널A ‘도시어부’에서는 샘 해밍턴과 샘 오취리, 투샘의 은밀한 신경전이 그려진다.

군산에서 인천으로 떠나 개우럭 낚시에 도전한 샘 해밍턴과 샘 오취리는 하루 종일 선상 위에서 불꽃 튀는 대결을 펼친다. 샘 해밍턴은 “지금 누가 먼저 고기 잡을지에 자존심이 걸려있다”며 끝까지 경계심을 놓지 않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낸다.

이들의 갈등(?)은 결국 저녁식사 자리에서 폭발하고야 만다. 샘 해밍턴은 샘 오취리가 요리 보조를 서툴게 하자 “너 로버트 할리 형님한테 집합 당하고 싶어?”라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

이에 샘 오취리는 “우리(외국인 방송인)끼리도 다 서열이 있다”라고 말하며 지금껏 베일에 싸여 있던 외국인 방송인들의 세계에 대해 공개해 호기심을 자아낸다.

투 샘의 신경전과 투 샘이 고백한 외국인 방송인들끼리의 서열(?)은 11일 밤 11시 채널A ‘도시어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채널A ‘도시어부’는 연예계를 대표하는 자타공인 낚시꾼 이덕화∙이경규∙마이크로닷이 지금껏 공개된 적 없는 자신들만의 황금어장으로 함께 낚시 여행을 떠나는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매주 목요일 밤 11시 방송.




네이버 홈에서 [채널A] 채널 구독하기

오늘의 날씨 [날씨]밤사이 미세먼지 추가 유입…수도권·충청 ‘나쁨’
지역별 채널번호 경기 구리/하남/여주 Ch. 17
채널A 대표전화번호 02)2020-3100
공지사항 +
(주)채널에이 대표이사: 김재호 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계천로 1 (03187) 대표전화: (02)2020-3114 시청자상담실: (02)2020-3100
사업자등록번호: 101-86-62787 부가통신사업신고: 022357호 통신판매업신고: 제2012-서울종로-0195호
이동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