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년여 만에 극적 타결…일자리 1만 2천 개 기대
[채널A] 2019-01-31 19:52 뉴스A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url 공유 텍스트 크게하기 텍스트 작게하기

진통 끝에 광주형 일자리가 오늘 최종 타결됐습니다.

최대 1만2천 개의 일자리가 새로 생긴다는 소식에 광주에선 기대가 커지고 있습니다.

먼저 공국진 기자입니다.

[리포트]
"여러분, 큰 박수 부탁드립니다."

광주형 일자리 사업이 첫발을 내딛게 됐습니다.

지난 2014년 윤장현 당시 광주시장이 '좋은 일자리 1만 개 창출'을 공약한 이후 4년여 만입니다.

협약식에는 문재인 대통령도 참석해 광주형 일자리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습니다.

"혁신적 포용국가로 가는 매우 중요한 역사적 전환점 될 것입니다."

광주형 일자리는 완성차 공장 노동자 평균 연봉의 절반보다 낮은 초임을 받고 주당 44시간 일하는 대신, 광주시가 복지 혜택을 지원하는 사업입니다.

지난해 말 '35만 대 생산까지 임금 단체협약을 유예한다'는 조항을 놓고 파국 직전까지 갔지만, 근로자의 단체교섭권을 제한하지 않는다는 조항을 추가하면서 타결이 이뤄졌습니다.

사측과 노측이 각자에게 유리한 조항을 절충하는 방식을 택한 겁니다.

광주시와 현대차는 2021년부터 1천cc 미만의 소형 SUV를 연간 10만 대씩 생산할 계획인데, 최대 1만2천 개의 일자리가 새로 생길 것으로 예상됩니다.

시민들은 기대감을 나타냈습니다.

[이다연 / 대학생]
"확실히 일자리도 많아지고 좀 더 경제가 활성화되고 더 살기 좋아지지 않을까요."

[기남용 / 광주 서구]
"젊은 사람들이 일할 자리 없는데, 일할 자리가 생긴다는데 더 좋은 게 어디 있어요."

정부는 올 상반기 중 광주형 일자리 모델을 2, 3개 지방자치단체에 추가로 추진할 방침입니다.

채널A 뉴스 공국진입니다.

kh247@donga.com
영상취재 : 이기현
영상편집 : 장세례
그래픽 : 정혜인

▶관련 리포트
1. 4년여 만에 극적 타결…일자리 1만 2천 개 기대
기사 바로가기 ☞ http://bit.ly/2HHWQQL

2. 노조 반발·자본금 마련…광주형 일자리 ‘산 넘어 산’
기사 바로가기 ☞ http://bit.ly/2MIFMZx


네이버 홈에서 [채널A] 채널 구독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url 공유
댓글쓰기

재생목록

18/28 연속재생 연속재생온

동영상FAQ

신한솔_211023
오늘의 날씨 [날씨]주 후반까지 때이른 추위, 면역력 관리 잘해야 [날씨]주 후반까지 때이른 추위, 면역력 관리 잘해야
신한솔_211023
지역별 채널번호 경기 구리/하남/여주 Ch. 17
채널A 대표전화번호 02)2020-3100
공지사항 +
(주)채널에이 대표이사: 김재호 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계천로 1 (03187) 대표전화: (02)2020-3114 시청자상담실: (02)2020-3100
사업자등록번호: 101-86-62787 부가통신사업신고: 022357호 통신판매업신고: 제2012-서울종로-0195호
이동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