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럽 이름만 바꿀 수 있나?”…구청 문의한 ‘아레나’ 관계자
[채널A] 2019-04-09 19:38 뉴스A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url 공유 텍스트 크게하기 텍스트 작게하기


클럽 아레나의 실소유주 강모 씨는 탈세 혐의로 구속된 상태입니다.

클럽 아레나도 영업을 중단했습니다.

그런데 다른 이름으로 클럽을 운영하려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습니다.

정다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클럽 아레나는 지난달 7일부터 영업을 중단했습니다.

탈세 의혹 등이 제기되자 내부 수리 등을 이유로 사실상 폐업에 들어간 겁니다.

그런데 최근 아레나 관계자들이 서울 강남구청에 명의 변경을 문의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다른 곳에서 클럽을 운영하고 싶다며 클럽의 이름을 바꾸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지 물어봤다는 겁니다.

아레나의 실소유주는 최근 탈세 혐의로 구속된 강모 씨입니다.

'강남 유흥황제'로 불리는 강 씨는 아레나를 포함해 모두 17곳을 차명으로 운영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가운데 한 클럽은 다른 이름으로 재개장할 예정입니다.

[클럽 관계자]
"거기(아레나) 문 닫아서 거기에 있는 직원들이 (클럽으로) 넘어오는 경우도 있는데… "

결국 강 씨가 소유한 유흥업소들이 이름만 변경한 채 탈세를 이어갈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오고 있습니다.

채널A 뉴스 정다은입니다.
dec@donga.com

영상취재 : 김찬우
영상편집 : 손진석
그래픽 : 임 솔


네이버 홈에서 [채널A] 채널 구독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url 공유
댓글쓰기

재생목록

22/29 연속재생 연속재생온

동영상FAQ

우공역광고300
오늘의 날씨 [날씨]오늘 일교차 큰 날씨…서울은 낮최고 29도 [날씨]오늘 일교차 큰 날씨…서울은 낮최고 29도
지역별 채널번호 경기 구리/하남/여주 Ch. 17
채널A 대표전화번호 02)2020-3100
공지사항 +
(주)채널에이 대표이사: 김재호 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계천로 1 (03187) 대표전화: (02)2020-3114 시청자상담실: (02)2020-3100
사업자등록번호: 101-86-62787 부가통신사업신고: 022357호 통신판매업신고: 제2012-서울종로-0195호
이동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