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항구에 정박 중이던 한국 컨테이너선 ‘의문의 폭발’
[채널A] 2019-05-26 19:29 뉴스A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url 공유 텍스트 크게하기 텍스트 작게하기


태국의 한 항구에 정박 중이던 한국 해운사 소속 컨테이너선에서 의문의 폭발 사고가 났습니다.

이민찬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겹겹이 쌓인 컨테이너 사이로 시뻘건 불기둥이 치솟습니다.

폭발과 함께 하얗게 타버린 재가 항구 곳곳으로 날아듭니다.

태국 방콕에서 120km 떨어진 램차방 항에 정박해 있던 고려해운 소속 컨테이너선에서 불이 난 건 어제 오전 7시쯤.

폭발 당시 배에 타고 있던 한국인 선원 5명 등 14명은 곧바로 탈출해, 인명피해는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다만, 진화에 나섰던 항만 근로자 40여명이 화상을 입어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한때 화재지역이 '위험지역'으로 선포됐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지만 사실이 아닌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고려해운 관계자는 "진화작업은 완료됐으며 한국선급 등 해당기관이 사고 원인 조사에 착수했다"고 말했습니다. 

외교부는 컨테이너선 선장 등을 면담하며 사고 경위 파악에 나섰습니다.

채널A 뉴스 이민찬입니다.

leemin@donga.com
영상편집 : 손진석
그래픽 : 안규태


네이버 홈에서 [채널A] 채널 구독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url 공유
댓글쓰기
도시어부 바로가기 배너
우공역광고300
오늘의 날씨 [날씨]전국 낮 30도 늦더위…제주·남해안 많은 비 [날씨]전국 낮 30도 늦더위…제주·남해안 많은 비
지역별 채널번호 경기 구리/하남/여주 Ch. 17
채널A 대표전화번호 02)2020-3100
공지사항 +
(주)채널에이 대표이사: 김재호 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계천로 1 (03187) 대표전화: (02)2020-3114 시청자상담실: (02)2020-3100
사업자등록번호: 101-86-62787 부가통신사업신고: 022357호 통신판매업신고: 제2012-서울종로-0195호
이동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