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주호영 선대위원장으로 영입…최재형은 洪 캠프 합류
[채널A] 2021-10-16 19:12 뉴스A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url 공유 텍스트 크게하기 텍스트 작게하기

아직 경선이 진행 중인 국민의힘은 주도권 싸움이 치열합니다.

어제 ‘맞수토론’에서 맞붙었던 윤석열, 홍준표 후보.

캠프 사령탑인 선대위원장으로 누굴 모실거냐, 영입 경쟁에도 불이 붙었는데요.

윤 전 총장 캠프엔 5선의 주호영 의원이, 홍준표 의원 캠프엔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들어갑니다.

조영민 기자입니다.

[리포트]
경기도를 돌며 당원들을 만난 국민의힘 홍준표 의원은 도덕성 문제를 재차 거론하며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공격했습니다.

[홍준표 / 국민의힘 의원]
“가장 이번 대선의 핵심 쟁점은 도덕성입니다. 같이 더러운 사람끼리 만나버리면 그 대선 게임은 이재명 게임으로 넘어가게 됩니다.”

처음으로 일대일로 맞붙었던 토론에서도 윤석열 전 총장과 홍준표 의원은 ‘도덕성’을 두고 치열한 공방을 벌였습니다.

[홍준표 / 국민의힘 의원]
장모 사건 같은 경우에는 도둑들끼리 모여서 책임면제각서를 만들었어요

[윤석열 / 전 검찰총장(어제)]
당을 26년 지키셨다고 하면서, 4선입니까 5선입니까? 거기다 지사도 하고 했으면 좀 격을 갖추십시오.

[윤석열 / 전 검찰총장(어제)]
”아니 우리 후보님들이 잘하셨으면 제가 여기 나올 이유가 없죠.“

홍준표 의원은 네거티브 공세만 했다는 지적이 나오자 "당내에서는 맏형이다"며 본선에서 매섭게 하겠다고 했고, 윤 전 총장측은 공격에 휘말리지 않고 대처했다고 자평했습니다.

홍준표 의원은 오늘 밤 국민의힘 경선에서 탈락한 최재형 전 감사원장과 회동을 갖고 내일 최 전 원장의 캠프 합류를 공식 선언할 계획입니다.

윤석열 전 총장은 내일 대구 출신 5선의 주호영 의원을 선거대책위원장으로 영입합니다.

유승민 전 의원은 부산 지역 당원들을 만나 흠결없는 후보가 대선 주자가 되어야 한다고 지지를 호소했고, 원희룡 전 지사는 이재명 후보의 대장동 의혹을 지적하는 유튜브 영상을 올리며 이 후보 공세를 이어갔습니다.

채널A 뉴스 조영민입니다.

영상취재 : 정기섭
영상편집 : 손진석

조영민 기자 ym@donga.com


네이버 홈에서 [채널A] 채널 구독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url 공유
댓글쓰기
오늘의 날씨 [날씨]밤사이 영동 20cm 폭설…내일도 강추위 [날씨]밤사이 영동 20cm 폭설…내일도 강추위
우리은행_220227
우리은행_220227
지역별 채널번호 경기 구리/하남/여주 Ch. 17
채널A 대표전화번호 02)2020-3100
공지사항 +
(주)채널에이 대표이사: 김재호 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계천로 1 (03187) 대표전화: (02)2020-3114 시청자상담실: (02)2020-3100
사업자등록번호: 101-86-62787 부가통신사업신고: 022357호 통신판매업신고: 제2012-서울종로-0195호
이동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