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노) 연산군 부인 신씨를 향한 악녀 장녹수의 도발!
천일야사 2017-08-09 23:21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동영상faq

연산군이 세자 시절 세자빈으로 입궁한 후 연산군의 사랑을 듬뿍 받아온 신씨.
하지만 왕이 된 연산군이 어머니 폐비 윤씨의 비밀을 알게 되며 한없이 어긋났고, 이로 인해 연산군과 중전 신씨의 사이도 틀어지게 된다.
그런 연산군을 후궁인 장녹수는 한없이 부추겨 방탕한 생활을 일삼게 했고,
그럴 때마다 중전 신씨는 연산군을 찾아가
다시 예전으로 돌아오라 매달렸지만 연산군의 마음을 쉽게 돌릴 순 없었다.
때문에 장녹수는 늘 의기양양했고
중전 신씨를 우습게 여기며 희롱하기 일쑤였다.

매주 수요일 밤 11시
[천일야사(史)]에서 공개됩니다.




 
오늘의 날씨 [날씨]내일 전국 흐리고 비…서울 낮 30도
지역별 채널번호 경기 구리/하남/여주 Ch. 17
채널A 대표전화번호 02)2020-3100
공지사항 +
(주)채널에이 대표이사: 김재호 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계천로 1 (03187) 대표전화: (02)2020-3114 시청자상담실: (02)2020-3100
사업자등록번호: 101-86-62787 부가통신사업신고: 022357호 통신판매업신고: 제2012-서울종로-0195호
이동 이동
(분노) 연산군 부인 신씨를 향한 악녀 장녹수의 도발!
(분노) 연산군 부인 신씨를 향한 악녀 장녹수의 도발!  
<p></p> <center><div id="video_0" class=""></div><script>video_player('video_0','000000465857');</script></center> <div>연산군이 세자 시절 세자빈으로 입궁한 후 연산군의 사랑을 듬뿍 받아온 신씨.<br>하지만 왕이 된 연산군이 어머니 폐비 윤씨의 비밀을 알게 되며 한없이 어긋났고, 이로 인해 연산군과 중전 신씨의 사이도 틀어지게 된다. <br>그런 연산군을 후궁인 장녹수는 한없이 부추겨 방탕한 생활을 일삼게 했고, <br>그럴 때마다 중전 신씨는 연산군을 찾아가 <br>다시 예전으로 돌아오라 매달렸지만 연산군의 마음을 쉽게 돌릴 순 없었다. <br>때문에 장녹수는 늘 의기양양했고 <br>중전 신씨를 우습게 여기며 희롱하기 일쑤였다.<br><br>매주 수요일 밤 11시 <br>[천일야사(史)]에서 공개됩니다.</di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