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화재로 논밭 뒤덮은 검댕…물고기도 떼죽음
[채널A] 2021-06-22 19:35 뉴스A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url 공유 텍스트 크게하기 텍스트 작게하기

화재 현장 근처 마을 피해도 심각합니다.

검댕들이 논과 밭에 날아와 작물을 망쳤고 하천에서는 물고기들이 떼죽음을 당했습니다.

현장 모습 남영주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장화를 신은 김일영 씨의 발걸음이 분주합니다.

쿠팡 물류센터 화재로 엉망이 된 논을 정리하러 온 겁니다.

[김일영 / 피해 주민]
"(잿가루가) 엄청 많아요. 말도 못해. (내가) 64살인데 진짜 처음이에요."

[남영주 기자]
"물류센터 바로 앞에 있는 논입니다.

모내기가 끝난 논 사이사이에 이렇게 검댕들이 보입니다."

눈에 보이는 잔해야 치우면 되지만 이미 땅 속에 흡수됐을 오염물질을 생각하면 한숨만 나옵니다.

[김일영 / 피해 주민]
"저걸 표현을 어떻게 할 거야. 재가 떨어져서 나중에 수확해서 쌀을 먹어도 상관없는지…"

애써 가꾼 고구마밭도 사정은 마찬가지.

화재 열기로 이파리는 노랗게 그을렸고, 밭고랑에는 시커먼 잿가루가 쌓였습니다.

[서순덕 / 피해 주민]
"막막해요. 너무 오염이 되어 가지고. 가슴이 철렁하고."

[김형재 / 피해 주민]
"타고 난 재가 어린 애 머리만 한 게 하우스 주변에 많이 떨어져 있어요. 진짜 재앙이죠."

물을 댄 논에서는 뜰채로 잿가루를 떠냅니다.

화재현장에서 1km 떨어진 하천에서는 물고기가 떼죽음을 당했습니다.

파란색 소각용 쓰레기 봉투에는 죽은 물고기가 한가득입니다.

[이왕규 / 피해 주민]
"악취가 나는 거죠. 고기 썩은 악취가. 또 물고기가 자빠져있는 거 마냥 (사체가) 둥둥 떠 있었어요."

쿠팡은 지역 주민을 위해 피해접수센터를 열었습니다.

주민들이 피해를 신고하면 조사를 거쳐 보상할 예정입니다.

채널A 뉴스 남영주입니다.
dragonball@donga.com

영상취재 : 최혁철
영상편집 : 정다은


네이버 홈에서 [채널A] 채널 구독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url 공유
댓글쓰기

재생목록

10/23 연속재생 연속재생온

동영상FAQ

신한솔_210728
오늘의 날씨 [날씨]비 퍼붓는 월요일…무더위 못 꺾어 [날씨]비 퍼붓는 월요일…무더위 못 꺾어
신한솔_210728
대신증권_210827
지역별 채널번호 경기 구리/하남/여주 Ch. 17
채널A 대표전화번호 02)2020-3100
공지사항 +
(주)채널에이 대표이사: 김재호 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계천로 1 (03187) 대표전화: (02)2020-3114 시청자상담실: (02)2020-3100
사업자등록번호: 101-86-62787 부가통신사업신고: 022357호 통신판매업신고: 제2012-서울종로-0195호
이동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