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투자증권_0222
오늘의 뉴스 뉴스홈 바로가기블릿이미지
위례 조사 마치고 대장동 조사…이재명, 혐의 부인 [앵커]뉴스에이 시작합니다. 김윤수입니다. 이재명 민주당 대표가 피의자 신분으로 또 다시 검찰청 포토라인에 섰습니다. 현재 서울중앙지검 조사실에서 8시간 넘게 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대장동과 위례 신도시 개발 사업에 특혜를 줬다는 의혹, 그리고 측근들을 통해 대선 경선자금을 받았다는 의혹을 검찰이 묻고 있습니다.  이 대표는 조사실로 들어가기 앞서 윤석열 검사 독재정권이 정적을 제거하기 위해 권력을 사적으로 쓰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대장동의 몸통은 누구인가" 1년 넘게 답을 찾지 못했던 이 고차원 방정식의 풀이 과정은 사실 이제부터 시작입니다. 먼저 서울중앙지검에 나가있는 취재기자 연결하겠습니다. [질문 1] 김민곤 기자, 이재명 대표 조사는 지금도 계속되고 있죠? [기자]검찰은 제 뒤로 보이는 중앙지검 6층 조사실에서 8시간 넘게 이 대표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오전에는 위례 신도시, 오후부터는 대장동 사건 관련 조사를 진행했는데요. 대장동 의혹이 제기된 지 1년 4개월 만에 검찰에 출석한 이 대표는 사실상 모든 의혹을 부인했습니다. 이 대표는 변호인 한 명이 입회한 가운데, 검찰의 모든 질문에 대해 미리 제출한 진술서 내용으로 답변을 대신하고 있습니다. 검찰이 진술을 왜곡해 사건을 조작할 거라는 이유로 구체적인 사실관계 진술을 사실상 거부한 건데요. 검찰은 일단 준비해 놓은 1백여 쪽 분량의 질문 내용은 모두 묻겠다는 방침입니다. 이 대표는 배달 곰탕으로 점심 식사를 해결했습니다. 이 대표 측이 심야 조사에는 동의하지 않은 걸로 전해지면서, 조서 열람을 포함해도 자정을 넘지는 않을 것으로 보입니다. 이 대표는 7시쯤 저녁 식사를 할 예정입니다.[질문 2] 이재명 대표가 검찰 수사를 강도 높게 비판했죠?이 대표는 오늘 서울중앙지검 서문 앞에 내려 지지자들과 인사를 나눈 후 다시 차를 타고 검찰 청사에 도착했는데요. 이 대표는 청사로 들어가기 전 포토라인에 서서 윤석열 정부와 검찰을 작심 비판했습니다. 들어보시죠. [이재명 / 더불어민주당 대표] "오늘은 윤석열 검사 독재 정권이 법치주의를, 그리고 헌정질서를 파괴한 현장입니다. 윤석열 검사 독재 정권이 정적 제거를 위해서 국가와 권력을 사유화한 최악의 현장입니다." 제가 이 대표 바로 옆에 서 있었는데, A4용지 한 장 분량의 입장문에는 이 대표가 직접 수기로 문장을 고치거나 말을 더한 흔적이 보였습니다. 애초 검찰은 이 대표 조사시간으로 최소 이틀은 필요하다는 입장이었는데요. 향후 이 대표를 추가 소환할 지, 구속영장 청구에 나설 지도 관심이 모아집니다. 지금까지 서울중앙지검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영상취재: 김기열 영상편집: 구혜정 위례 조사 마치고 대장동 조사…이재명, 혐의 부인 이미지
다시보기 TV홈 바로가기TV홈 바로가기 아이콘
지역별 채널번호 경기 구리/하남/여주 Ch. 17
채널A 대표전화번호 02)2020-3100
공지사항 +
(주)채널에이 대표이사: 김재호 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계천로 1 (03187) 대표전화: (02)2020-3114 시청자상담실: (02)2020-3100
사업자등록번호: 101-86-62787 부가통신사업신고: 022357호 통신판매업신고: 제2012-서울종로-0195호
이동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