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뉴스 뉴스홈 바로가기블릿이미지
文 “더 못 올려 미안”…경제부총리는 “우려” 여러분 안녕하십니까.내년도 최저임금을 10.9% 올린 결정을 두고 문재인 대통령이 사과했습니다."더 올리지 못해 미안하다"고 말했는데, 노동계를 향한 사과로 해석됩니다. 하지만 김동연 경제부총리는 생각이 달랐습니다. 우려를 표시했습니다.대통령과 경제부총리 사이에 온도차가 느껴집니다.첫 소식, 이동은 기자입니다.[기사내용]문재인 대통령이 사과를 했습니다.[문재인 대통령]"결과적으로 대선공약을 지키지 못하게 된 것을 사과드립니다." 2020년까지 최저임금 1만 원을 달성하겠다는 공약을 지키지 못하게 됐기 때문입니다.하지만 최저임금 1만 원 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최저임금 인상폭을 우리 경제가 감당할 수 있도록 모든 경제주체들의 노력을 당부하면서 추가적인 인상을 예고한겁니다.김동연 경제부총리는 하반기 경제 운용에 대한 우려를 나타냈습니다.[김동연 / 경제부총리]"사업자의 부담 능력을 감안할 때 앞으로의 고용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우려가 일부 있습니다."김 부총리는 민주당과 최저임금위원회가 주장하고 있는 일자리안정자금 3조원 이상 증액에 대해서도 "정부 재정을 더 쓸 수 없다"며 선을 그었습니다.내일 열리는 당정회의에서 시각차를 좁히긴 쉽지 않을 전망입니다. 채널A 뉴스 이동은입니다.story@donga.com영상취재 : 김준구영상편집 : 김지균 文 “더 못 올려 미안”…경제부총리는 “우려” 이미지
다시보기 TV홈 바로가기
지역별 채널번호 경기 구리/하남/여주 Ch. 17
채널A 대표전화번호 02)2020-3100
공지사항 +
(주)채널에이 대표이사: 김재호 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계천로 1 (03187) 대표전화: (02)2020-3114 시청자상담실: (02)2020-3100
사업자등록번호: 101-86-62787 부가통신사업신고: 022357호 통신판매업신고: 제2012-서울종로-0195호
이동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