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병원도 치매진단 앱 ‘엄지 척’…대학생들의 특별한 창업
[채널A] 2017-11-20 20:11 뉴스A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url 공유 텍스트 크게하기 텍스트 작게하기

고령화 사회로 들어서면서 치매노인들은 계속 늘고 있는데요. 하지만 아직 사회적 관심이나 지원은 이를 따라가지 못하고 있습니다.

20대 청년 3명이 새로운 치매진단법까지 만들어 치매노인들을 위해 발벗고 나섰습니다.

전혜정 기자가 청년들을 만났습니다.

[리포트]
초기 치매증상을 보이고 있는 할머니가 태블릿PC를 보면서 열심히 퀴즈를 풀고 있습니다.

[현장음]
"아이고, 또 틀렸네. (괜찮아요.)"

이 퀴즈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하면 치매 자가진단이 가능합니다.

또 특정 그림을 기억했다가 맞추는 일을 반복적으로 하게 해줘 치매 환자들의 기억력 향상에도 도움을 줍니다.

이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한 건 대학생 김준영 씨 등 20대 청년 3명입니다.

[김준영 / '아리아케어' 공동대표]
"(치매는) 단순 노화로 생각하고 빨리 발견하지 못해서 약이 없거든요. '그럼 어떻게 빨리 (치매를) 발견할 수 있지 (고민했습니다.)"

김 씨 등 3명은 요양보호사들이 이 앱을 활용해 맞춤형 요양서비스를 해주는 회사도 지난해 세웠습니다.

현재 전국 가맹점만 16곳, 이들이 만든 치매진단 앱은 대학병원에서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대학생들에게 창업학을 가르쳤던 교수는 치매 환자를 돕는 청년들의 사업모델을 보고 투자까지 결심했습니다.

[윤형보 / 중앙대 창업학 교수]
"육체적으로 정신적으로 괴로움을 이겨나가는 정신이 기업가 정신이고 창업자 정신이거든요. 이 학생들은 알고 있어요."

사회적 문제로 커지고 있는 노인 치매, 어르신들에 대한 청년들의 관심이 창업으로 이어졌습니다.

채널A 뉴스 전혜정 입니다.

전혜정 기자 hye@donga.com
영상취재 : 한효준
영상편집 : 오수현


네이버 홈에서 [채널A] 채널 구독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url 공유
댓글쓰기

재생목록

30/32 연속재생 연속재생온

동영상FAQ

신한솔_211023
오늘의 날씨 [날씨]밤까지 동쪽 요란한 비…주말 맑은 가을 [날씨]밤까지 동쪽 요란한 비…주말 맑은 가을
신한솔_211023
지역별 채널번호 경기 구리/하남/여주 Ch. 17
채널A 대표전화번호 02)2020-3100
공지사항 +
(주)채널에이 대표이사: 김재호 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계천로 1 (03187) 대표전화: (02)2020-3114 시청자상담실: (02)2020-3100
사업자등록번호: 101-86-62787 부가통신사업신고: 022357호 통신판매업신고: 제2012-서울종로-0195호
이동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