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더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고령층 치과 진료시 이물질 삼킴 주의…4년간 112건 접수
2023-12-06 10:37 경제

 출처 = 한국소비자원

고령층을 중심으로 치과 진료 중 이물질을 삼키는 사고가 4년 간 100건이 넘게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2019년부터 올해 6월까지 접수된 치과 이물질 삼킴 사고 건수는 112건입니다.

이 가운데 76건(67.9%)은 60대 이상 연령대에서 발생했습니다. 만 14세 이하 어린이가 피해를 본 경우는 7.1%(8건)로 집계됐습니다.

임플란트 시술을 비롯한 보철치료 도중 발생한 사고가 82건(83.2%)으로 가장 많았고, 충치 치료나 사랑니 발치 등의 진료행위 중 발생한 게 30건(26.8%)이었습니다.

이물질이 발견된 부위는 식도, 위장, 대장 등의 소화계통이 94건(83.9%)으로 가장 많았습니다. 이어 기도, 폐 등의 호흡계통이 14건(12.5%), 목이 4건(3.6%)이었습니다.

소비자원은 "치과용 재료 등이 소화계통으로 넘어가면 대부분 합병증 없이 자연적으로 배출되지만, 날카로운 부품을 삼키거나 이물질이 기도로 넘어가면 위험할 수 있다"며 의료진과 소비자의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이시각 주요뉴스

댓글
댓글 0개

  • 첫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