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더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민주당 “음주·폭력 해수장관 지명은 국민 무시”
2023-12-09 15:02 정치

 강도형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가 지난 7일 인사청문회 준비 사무실로 들어서던 중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더불어민주당은 강도형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의 음주운전과 폭력 전과를 두고 "무책임을 넘어 대놓고 국민을 무시한 것"이라며 지명 철회를 촉구했습니다.

권칠승 수석대변인은 오늘(9일) 국회 브리핑에서 "윤석열 대통령은 지금이라도 강 후보자의 지명을 철회하는 것이 국민에 대한 최소한의 도리임을 명심하라"고 경고했습니다.

권 수석대변인은 "정부는 공직 후보자의 형사 처벌 전력을 사전 검증하고 국회에 인사청문요청안 제출 시 범죄 경력을 포함하게 한다"며 "범죄 사실을 알고도 추천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윤석열 정부 인사들의 끊이지 않는 '자녀 학폭' 문제가 논란을 일으켰다"며 "폭력에 대한 대통령과 정부의 인식 수준부터 검증해야 하는 건 아닌지 묻고 싶다"고 비판했습니다.

권 수석대변인은 또 "강 후보자의 내정은 음주운전을 엄단하는 공직 사회의 기류와 안전 사회에 대한 국민의 염원에 대통령이 나서 찬물을 끼얹는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이시각 주요뉴스

댓글
댓글 0개

  • 첫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