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더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지인 여성 살해 후 극단선택 시도한 20대…구속심사 출석
2023-12-10 16:13 사회

 사진=뉴시스

평소 알고 지낸 여성을 살해한 뒤 극단적 선택을 시도한 20대 남성이 사건 발생 후 처음으로 언론에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살인과 자살방조 미수 혐의를 받는 A(25)씨는 오늘(10일) 오후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이 열리는 인천지법에 들어섰습니다.

경찰 승합차에서 내린 그는 수갑이 채워진 두 손을 가리개로 덮고 포승줄에 묶인 모습이었으며 모자와 마스크도 써 얼굴 노출을 최대한 피했습니다.

A씨는 "여성은 왜 살해했느냐, 피해자와는 어떤 관계냐" 등의 취재진 질문에 아무런 답변을 하지 않았습니다.

오늘 영장실질심사는 오후 2시부터 진행되며 그의 구속 여부는 오후 늦게 결정될 예정입니다.

A씨는 이달 초 인천시 미추홀구 빌라에서 지인인 20대 여성 B씨의 목을 졸라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그는 사흘 뒤인 지난 6일 오후 2시 30분께 인천시 중구 영종도 갓길에 주차된 스포츠유틸리티차(SUV)에서 C(28)씨와 함께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가 119구급대에 의해 구조됐습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살인 혐의를 인정하면서도 정확한 범행 동기는 진술하지 않았습니다.

또 "C씨는 극단적 선택을 하기 전에 처음 만났다"며 "살인 범행과는 아무런 관련이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경찰은 자살방조 미수 혐의를 받는 C씨는 병원 치료 후 회복 상태를 보고 추후 조사할 방침입니다.

이시각 주요뉴스

댓글
댓글 0개

  • 첫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