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더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尹대통령 3·1 운동 기념 예배 참석 “낮은 자세로 국정 펼치겠다”
2024-02-25 14:03 정치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해 12월 25일 서울 중구 정동제일교회에서 열린 성탄 예배에 참석해 기도하고 있는 모습. (대통령실 제공.)

윤석열 대통령은 오늘(25일) 수원 원천침례교회에서 열린 3·1 운동 제105주년 기념 예배에 참석해 “저와 정부는 더 낮은 자세로 국민의 삶 가까이 다가가, 한 분 한 분의 손을 잡아 드리는 따뜻한 국정을 펼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날 예배는 중앙기독초등학교 선교팀의 ‘독립군 애국가’ 공연을 시작으로 찬양, 대표 기도, 성경 봉독 및 김장환 원로목사의 설교 등 순서로 진행됐습니다.

현직 대통령의 3·1운동 기념 예배 참석은 처음입니다.

윤 대통령은 예배 후 인사말을 통해 “105년 전 우리 선열들이 자유를 향한 신념과 의지를 모아 3.1운동을 일으키셨다”며 “자유와 번영의 미래를 향한 그 위대한 여정에 우리 한국 교회가 있었다”고 했다고 김수경 대변인이 전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한국 교회와 성도 여러분께서 고통받는 모든 이들을 위해 기도하며 마음을 모아주고 계심을 잘 알고 있다”고 감사를 표했습니다.

이날 예배는 원천침례교회 김장환 원로목사, 김요셉 담임목사를 비롯한 성도 800여 명, 대통령실 황상무 시민사회수석 등 참모진이 참석했습니다.


이시각 주요뉴스

댓글
댓글 0개

  • 첫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