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더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조국신당 1호 영입 신장식 변호사…후원회장에 조정래·문성근
2024-02-25 15:18 정치

 가칭 '조국신당' 인재영입위원장을 맡은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오늘(25일) 오전 서울 동작구 메가박스 아트나인에서 열린 '조국신당 창당준비위원회 인재영입 발표식'에서 1호 영입인사인 신장식 변호사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주도하는 '조국신당'(가칭)이 오늘(25일) 신장식 변호사를 총선 1호 인재로 영입했습니다.

조국신당 창당준비위원회는 오늘 서울 동작구에서 인재영입식을 열고 신 변호사를 영입 인재로 발표했습니다.

조 전 장관은 "단호하고 강하게 윤석열 검찰 독재 정권과 싸우는 것이 바로 우리 당이 만들어진 이유며 지향하는 바"라면서 "이러한 지향에 부합하는 인사를 모시기 위해 뛰고 있다"고 신 변호사 영입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신 변호사는 "조국과 함께 걷기로 했다"면서 "'입틀막' 국가, 대통령 눈에 거슬리는 사람들은 순식간에 사지가 들려 사라지는 나라에서 살 수 없기 때문"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조국신당은) 윤석열 정권 조기 종식을 위해 가장 빠르게, 날카롭게 움직일 수 있는 정당"이라면서 "그리고 제 마음이 조국 곁에 있으라고 말하기 때문"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조국신당 창당준비위원회는 원로 작가인 조정래 씨와 영화배우 문성근 씨에게 공동 후원회장을 맡겼습니다.


이시각 주요뉴스

댓글
댓글 0개

  • 첫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