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더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젤렌스키 “우크라군 3만1000명 숨져”…사망자 수 첫 공개
2024-02-26 08:05 국제

 볼로디미르 젤렌스키(왼쪽) 우크라이나 대통령이 25일(현지시간) 수도 키이우에서 열린 '우크라이나, 2024년' 포럼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AP/뉴시스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이 우크라이나 전쟁 2년 동안 자국군 사망자가 3만1000명이라고 25일(현지시간) 밝혔습니다.

젤렌스키 대통령은 25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2024년' 포럼에서 "이번 전쟁에서 우크라이나 군인 3만1000명이 사망했다. 30만 명도 아니고, 15만 명도 아니다"라고 발언했습니다.

우크라이나가 자국군 사망자 수를 공식적으로 발표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지금까지 우크라이나 측 사망자는 미국 등 서방 정보기관과 러시아 측 집계에 의존해 추정해 왔습니다.

지난해 8월 뉴욕타임스(NYT)는 우크라이나군 사망자는 7만 명, 부상자 10만~12만 명이라고 보도했습니다.

이시각 주요뉴스

댓글
댓글 0개

  • 첫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