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더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앵커의 마침표]견리사의(見利思義)
2023-12-10 20:11 정치

전국 대학교수들이 선택한 올해의 사자성어는 '견리망의(見利忘義)' 입니다.

'이익을 보자 의로움을 잊는다'는 뜻입니다.

"바르게 이끌기보다 자기편의 이익을 더 생각"하는 우리 정치 현실을 아프게 꼬집는 말입니다.

마침표 찍겠습니다.

"이익에 앞서 의로움을 먼저 생각하라." 

'견리사의(見利思義)'

뉴스A 마칩니다.

고맙습니다.

이시각 주요뉴스

댓글
댓글 0개

  • 첫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