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더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홍익표 “이재명과 원활” vs 친명 원외 “홍익표가 사천”
2024-02-25 19:19 정치

[앵커]
공천 잡음을 두고 민주당 투톱인 이재명 대표와 홍익표 원내대표 간 불화설이 좀 처럼 가라앉지 않고 있습니다.

홍 원내대표가 진화에 나서긴 했는데, 오히려 친명 인사들이 나서서 홍 원내대표가 사천을 하고 있다고 공격했습니다.

이어서, 이상원 기자입니다.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와 공천 과정에서 대립각을 세운 홍익표 원내대표가 오늘 불화설 진화에 나섰습니다.

자신의 SNS에 "이재명 대표와 우리당 지도부는 모든 현안에 대해 원활하게 소통하며 긴밀히 협의하고 있다"고 글을 올려 갈등설을 부인한 겁니다.

[홍익표 /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지난 22일)]
"하나가 돼도 모자랄 시점에 도리어 민주당이 국민께 실망을 드리고 있어서 대단히 송구합니다. 저부터 책임을 크게 느끼고 있습니다."

하지만 친명 원외 조직인 더민주전국혁신회의는 홍 원내대표를 공개 비판하며 지도부 갈등설을 더 키웠습니다.

혁신회의 측은 홍 원내대표가 시스템 공천 결과를 무시하고 부적절하게 공천 개입을 하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원혁 / 더민주혁신회의 대변인]
"사적인 관계로 공천에 개입하는 것은 바로 '사천'에 해당합니다. 당을 흔들고 총선 승리에 부정적인 행동을 홍익표 원내대표는 즉각 중단해야 합니다."

홍 원내대표가 대학 친구인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의 공천을 위해서 이 대표와 갈등을 빚고 있다고 보는 겁니다.

민주당 측이 임종석 전 실장에게 험지인 서울 송파갑 출마를 요청한 가운데 임 전 실장은 오늘도 서울 중·성동갑 지역에서 선거운동 하는 모습을 SNS에 올렸습니다.

당내 공천 잡음이 계속 불거지면서 민주당 지도부는 오늘 저녁 8시 비공개 회의를 열고 대책을 논의합니다.

채널A 뉴스 이상원입니다.

영상취재 : 이 철
영상편집 : 김태균

이시각 주요뉴스

댓글
댓글 0개

  • 첫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