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식품산업클러스터진흥원
한국식품산업클러스터진흥원
반세기 만에 열대성 폭풍 5개 ‘동시 관측’…이름도 동났다
[채널A] 2020-09-16 20:15 뉴스A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url 공유 텍스트 크게하기 텍스트 작게하기

미국 근처인 대서양에서 열대성 폭풍 무려 다섯 개가 동시에 관측되고 있습니다.

올해 워낙 허리케인이 잦아 더이상 미국 기상청이 붙일 이름도 없다고 합니다.

한수아 기잡니다.

[리포트]
쏟아지는 폭우로 앞이 보이지 않습니다.

도로는 물에 잠겼고, 처참히 망가진 부두는 형체를 알아보기 어려울 정도입니다.

주유소 지붕도 무너져내렸습니다.

지난 1971년 이후 거의 반세기만에 열대성 폭풍 5개가 대서양에서 동시에 휘몰아치고 있습니다.

이 가운데 시속 145km 속도로 멕시코 만을 따라 북상하는 허리케인 '샐리'는 미국 남부를 위협하고 있습니다.

[케이 아이비 / 앨라배마 주지사]
"기록적인, 아마도 역대급 수준의 홍수가 발생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수위가 오르면서 재산 및 인명 피해가 막대할 것으로 예측됩니다"

미시시피주와 플로리다주 사이에 있는 해안 저지대 주민들에게는 강제 대피령이 내려졌습니다.

[클리톤 셰퍼드 / 미시시피주 주민]
"태풍이 아무도 해치지 않길 기도하고 있습니다. 바라고 기도하는 것밖에는 할 수 있는 게 없어요."

지난달 말 허리케인 '로라'가 강타해 8만 가구에 전기 공급이 끊겼던 루이지애나주 주민들은 추가 피해를 우려합니다.

[로버트 캄포 / 루이지애나주 주민]
"수요일에 짐을 싸고 금요일에 다시 풀고 하는 상태예요. 허리케인 '로라'로 고생했었는데, 도대체 언제 멈출지 모르겠어요."

기후변화가 올해 유난히 많은 허리케인의 원인으로 지목되는 가운데, 미국 기상청은 허리케인에 붙이기 위해 준비한 이름 21개 가운데 이미 20개를 사용했습니다.

허리케인 시즌이 끝나는 11월까지 새로운 이름을 마련해야 할 상황입니다.

채널A 뉴스 한수아입니다.

sooah72@donga.com

영상편집 : 구혜정


네이버 홈에서 [채널A] 채널 구독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url 공유
댓글쓰기

재생목록

26/30 연속재생 연속재생온

동영상FAQ

한국식품산업클러스터진흥원
신한은행
우리원뱅킹
오늘의 날씨 [날씨]내일 오후 미세먼지 정상 수준…곳곳 비 [날씨]내일 오후 미세먼지 정상 수준…곳곳 비
신한은행
수자원공사
지역별 채널번호 경기 구리/하남/여주 Ch. 17
채널A 대표전화번호 02)2020-3100
공지사항 +
(주)채널에이 대표이사: 김재호 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계천로 1 (03187) 대표전화: (02)2020-3114 시청자상담실: (02)2020-3100
사업자등록번호: 101-86-62787 부가통신사업신고: 022357호 통신판매업신고: 제2012-서울종로-0195호
이동 이동